찬양 가사를 올려 주세요. ^^

  • 목록
  • 아래로
  • 위로
  • 4
  • 이삭
  • 조회 수 1370

 

1. 주 예수 뵌 적 없지만
나 들려오네 그 음성이
당신의 부드런 손길
날 이끄시네 그 품안에


주 예수 뵌 적 없지만
나 고백하네 그 귓가에
당신을 사랑합니다
이 사랑 비밀하도다


2. 주 예수 뵌 적 없지만
날 강권하신 그- 사랑
다른 것 의미 없게 해
주 아름다운 나의 연인


지금도 뵐 수 없지만
나 당신을 믿으-면서
내 안에 말할 수 없는
영광 가득 찬 기쁨 있네


3. 그 날을 기다립니다
당신의 만족 위-하여
단장된 신부가 되어
나 맞이하리 그리스도


할렐루야 할렐루야
영원한 찬미 충만할 때
당신과 마주 보면서
이 시간 회상하리로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4

이삭 작성자 → 청지기
profile image
음악의 재능과 능력이 모자라 죄송...
2013.07.28. 17:19
Eugene → 청지기
profile image
주님은 역량이 없는(?) 사람들을 통해 일하시는 방면도 있는 것 같아요.
저도 작곡에 대해 제가 무언가 할 수 있다는 생각이 전혀 없었는데,
대학생 때 악보집 만드는 봉사를 하다가 그것이 발전(?) 되어
한 두 곡씩 어설프게 작곡을 하게 되었고요.
May 자매도 전혀 작곡을 해 본 적이 없었는데,
저와 결혼하고 나서 제가 만드는 걸 옆에서 계속 지켜 보다가 조금씩 작곡을 하게 되었고요. ^^

제 생각에 주님은 한단계의 봉사를 어느 정도 거친 후에
그 다음 단계에서 그 봉사의 결과로서 무언가를 더 할 수 있는 축복을 주시는 방면도 있는 것 같습니다.
가령 주님이 형제님께 가사 방면에 대해 무언가를 해야 될 부담을 주셨다면..
그 다음 단계로서 작사에 대한 부담을 주실 수도 있고요.
그러한 봉사의 결과와 축복으로서.. ^^
2013.07.28. 18:17
이삭 작성자 → 청지기
profile image
아멘~~~
악보를 잘 못 보는 수준이라...ㅎㅎㅎ
2013.07.29. 16:1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의 가사방입니다. 1 image 청지기 12.03.09.10:15 8892
322 오히려 자신을 비우셔서 청지기 13.10.24.08:59 1354
321 내게 보이신 이상 청지기 13.10.10.20:59 1789
320 사랑의 음성 나의 맘에 들릴 때 청지기 13.10.04.13:16 1639
319 이기는 이가 되리라 청지기 13.09.10.12:42 1313
318 희년의 해 2 이삭 13.09.07.16:48 1742
317 활짝 핀 들꽃 향기 이삭 13.09.06.11:44 1596
316 혼의 목자이신 주님 이삭 13.09.05.15:23 1488
315 하나님의 형상 이삭 13.09.04.10:47 1681
314 하나님의 집을 건축함 이삭 13.09.03.12:23 1693
313 하나님의 왕자 이삭 13.09.02.15:38 1403
312 하나님의 상속자가 되기까지 이삭 13.09.01.16:14 1423
311 하나님의 경륜 2 이삭 13.08.31.12:10 1432
310 하나님의 건축 이삭 13.08.31.12:05 1106
309 청년의 특권 이삭 13.08.30.14:56 990
308 지성소로 나아오라(찬 833 새곡조) 이삭 13.08.22.16:10 1833
307 주여 눈 감겨 주소서 청지기 13.08.20.18:51 1012
306 주는 생명의 빛 청지기 13.08.19.22:07 1145
305 주의 회복 4 이삭 13.08.15.11:05 1417
304 주여 당신의 일(찬 576 새곡조) 8 이삭 13.08.14.12:32 1379
303 주여 나의 온 존재가 이삭 13.08.13.23:53 848
302 주여 나의 온 마음 얻으시고 이삭 13.08.12.10:08 1000
301 주님의 인격 나를 매혹해 이삭 13.08.11.21:30 783
300 주님의 웃는 얼굴 이삭 13.08.10.10:41 964
299 주님을 의지함 이삭 13.08.09.16:18 976
298 주님은 저 하늘에 이삭 13.08.08.13:52 928
297 주님은 기다리시네 3 이삭 13.08.07.17:45 1607
296 주님과의 밀월여행은 이삭 13.08.06.11:50 870
295 주님과 합한 사람은 이삭 13.08.05.14:37 875
294 주님 임재하시네 이삭 13.08.04.15:59 1203
293 주님 알기 원해 2 이삭 13.08.03.18:48 1381
292 주님 사랑은 고결한 사랑 이삭 13.08.02.12:11 1160
291 주님 다시 내 맘에 이삭 13.08.01.17:42 931
290 주님 그 영으로 이삭 13.07.31.13:51 788
289 주께서 사랑하는(찬 1039-1 새곡조) 이삭 13.07.30.11:46 809
288 주 예수님 사랑해요 이삭 13.07.29.16:15 1379
287 주 예수님 사랑한다면 이삭 13.07.29.16:11 856
286 주 예수 사랑해 이삭 13.07.28.17:15 1176
주 예수 뵌 적 없지만 4 이삭 13.07.27.18:44 1370
284 주 먼저 보게 하소서 이삭 13.07.27.18:33 894
283 전에 들었던 교훈 아닌 이삭 13.07.26.17:59 720
282 전능 예수 이름으로(찬 559 새곡조) 이삭 13.07.26.17:56 1161
281 작은 시냇물 흘러 이삭 13.07.26.11:33 817
280 잊지 않겠습니다 이삭 13.07.26.11:29 702
279 이제야 알았습니다 2 이삭 13.07.25.14:04 899
278 이기는 이들 이삭 13.07.25.14:01 712
277 이 시대의 주의 갈망 이삭 13.07.25.13:57 716
276 이 세상 살아갈 동안 이삭 13.07.24.23:07 1064
275 우리를 위한 사랑으로 2 이삭 13.07.22.13:52 915
274 우리 안에 오신 그 영 이삭 13.07.18.21:35 7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