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한 누림을 함께 나눠요. ^^

  • 목록
  • 아래로
  • 위로
  • 1
  • Eugene
  • 조회 수 249

 

p2743.jpg

 

 

기억하길 바라지 않았습니다.

길을 넓히고 싶지 않았습니다.

 

비정상정인 것이 아닌

정상적인 것이라 생각했습니다.

 

이러한 삶.. 이러한 길...

 

겉으로 보이는 비참함과

속의 영광은 일치하지 않습니다.

 

사람들은 많은 때 그것을 볼 수 없고

우리 역시 그렇습니다.

 

사람들은 하지 않을 고민을

우리들은 매순간 해야 하며

 

우리는 이것을 압력으로 느낍니다.

보석이 되어가는

 

그리고 사람들에게 줄 것이 있게 하는

 

그리고 여전히 기도합니다.

 

우리 자신이 아닌 당신의 일을 위해

당신이 길을 가시도록 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주님의 축복이 있게 하는

그 일이 이뤄지도록...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첨부 1

  1. p2743.jpgimage
    (File Size: 847.9KB/Download: 10)
다음글 : 생명의 길은.. [1]

댓글 1

삭제

"Dalcy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