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한 누림을 함께 나눠요. ^^

  •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Eugene
  • 조회 수 1213

 

1260357_s.jpg

 

 

부담을 받을 때

아프지 않은 날은 없습니다.

 

주님이 주시는 모든 부담은

그 정도의 차이가 있을지언정

 

현재의 소극적인 상황에 대한

반응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그분의 부담이 올 때

신음하고 아파하고

그렇게 힘든 과정을 거칩니다.

 

내 안에 마치 아이가 잉태되듯이

그리고 그 아이로 인해

다른 일을 할 수 없고

 

제한 받으며

해산하는 그 날까지

산고의 과정을 통과하듯이

 

그리고 이렇게 시작된 일만이

그리스도와 관련이 있으며

그분을 산출하는 일이라는 것을..

 

모든 것을 반대하나

모두를 위함으로..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첨부 1

  1. 1260357_s.jpgimage
    (File Size: 139.1KB/Download: 21)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