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작 찬송을 올려 주세요. ^^

  • 목록
  • 아래로
  • 위로
  • 4
  • May
  • 조회 수 804

*작사:unknown(창시인 - 환영가) / 작곡:May Lee*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4

솔향
profile image
아름답고 즐겁고 "달콤한 찬송입니다
지체들의 수고에 감사드립니다
이 찬송을 잘~누려서 필요할때 함께 불러준다면
듣는이들이 얼마나 마음이 부드럽고 ~따스해질까요~?~^*^~
2015.10.10. 09:31
May 작성자 → 솔향
profile image
박자도, 멜로디도 어려운 것 같아서 좀 쉽게 많은 지체들이 누릴 수 있도록
다시 만들어 보고 싶은데..잘 안되네요.^^;;
2015.10.15. 15:18
솔향
profile image
낮은음과 ~높은음 때문에 형제님들이 좀 어렵다고 하네요~ㅎ
제 생각엔 어려운곡들이 주는 특별한 맛과~누림이 있다고 여겨져서
간혹 이렇게 어려운곡들도 좋다고 여깁니다~ㅎ
젋은이들은 금방 배우고 즐거이 잘~누릴수있을것 같은데요
저도 찬송팀이랑 많이 누려서 필요할때..... 전람을 해보고싶습니다~^*^~
주님이 느낌을 주시면 "율동도 만들어서~
새로오신 분들앞에서 사랑스럽고 ~부드럽게 "애교를 떨어봤으면 좋겠습니다~ㅎㅎ
2015.10.16. 13:23
청지기
profile image

후렴 부분의 멜로디가 약간 변경되었습니다(사실은 이것이 원래 곡입니다. ^^)

2015.10.23. 23:2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의 작곡방입니다. 19 image 청지기 06.03.13.14:56 10281
403 시간이 지나면 image May 16.04.22.08:58 958
402 그리스도의 몸의 건축 4 image 꼬마돌멩이 16.04.18.12:56 1305
401 외로운 길에 주 내 동반자 image May 16.04.01.09:22 902
400 꿀같이 달콤한 주님 5 image 청지기 16.03.31.19:46 1166
399 휘장 안으로 3 image Marysoo 16.03.28.23:00 1137
398 모두들 평안할 때 image May 16.03.26.22:54 914
397 주님 언제 오시렵니까 2 image 청지기 16.03.19.20:06 1271
396 하나님의 뜻과 길 1 image 꼬마돌멩이 16.02.22.18:41 1720
395 막달라 마리아를 떠올려 보며(new tune) 4 image Eugene 16.02.02.19:33 717
394 나는 야심도 큰 뜻도 없으며 5 image May 16.01.31.22:21 757
393 그대는 8 image 청지기 16.01.30.20:17 751
392 이유 image Eugene 15.12.30.07:51 724
391 너는 외치라 3 image Eugene 15.12.29.23:13 767
390 요 6:57 - 나를 먹는 그 사람도 2 file 청지기 15.12.18.19:47 672
389 제사장 직분 2 file 청지기 15.11.28.20:39 737
388 아침 부흥 2 file 청지기 15.11.21.23:37 677
387 사랑하는 그대여 1 image Eugene 15.10.23.23:36 672
나의 사랑하는 친구야 4 image May 15.10.08.09:23 804
385 예수의 증거Ⅱ 1 file 청지기 15.08.25.14:35 768
384 기도의 의미와 목적 8 file 꼬마돌멩이 15.07.30.03:40 1508
383 부활 안에서 3 file 청지기 15.07.22.20:52 872
382 내가 아니요 그리스도 3 file 청지기 15.07.20.18:17 828
381 아무런 소망 없을 때 1 image May 15.07.18.16:50 724
380 세상의 유혹에서 벗어나 2 image May 15.06.27.01:01 773
379 건축, 그 아름다움 4 file 청지기 15.06.18.14:19 1238
378 행복한 재 4 file 꼬마돌멩이 15.06.07.05:53 1359
377 이 기쁨 9 image Eugene 15.06.04.20:40 1049
376 주 예수 이름을 불러봐요 3 file 청지기 15.06.02.22:24 961
375 바람처럼 불어오네 4 image May 15.05.30.00:26 772
374 비밀한 사랑으로 4 image May 15.05.24.21:03 965
373 장막여행-아침부흥 3 file 청지기 15.05.20.23:20 997
372 난 기도했다네 2 image Eugene 15.05.05.22:06 864
371 베다니에서 1 image May 15.04.25.21:11 810
370 예수의 증거 4 image May 15.04.25.17:24 849
369 여전히 당신을 사랑합니다 1 image May 15.04.21.17:05 876
368 잠자는 이여 깨어서 3 file 청지기 15.04.17.18:28 942
367 우리의 눈엔 여전히 2 image May 15.04.13.20:59 828
366 팔십 세의 모세가 되기까지 5 image May 15.04.01.18:50 2306
365 가시나무 떨기의 불꽃 9 image 갈렙 15.03.07.18:22 1620
364 오 주 예수 아멘 할렐루야! 3 image 큰돌 15.02.12.00:09 1999
363 당신은 하나님 담는 그릇 2 file 청지기 15.02.08.18:02 934
362 마리아야 2 file 청지기 15.02.03.21:46 896
361 주님과의 달콤한 속삭임 image May 15.01.19.19:48 820
360 그 영을 따라 2 file 꼬마돌멩이 14.12.01.17:55 1215
359 베드로야 3 file 청지기 14.11.20.11:33 1162
358 생수의 강 흐를 때(2~5절 추가) file 청지기 14.11.11.13:21 836
357 주님 오실 때 image May 14.10.31.15:31 882
356 생수의 강 흐를 때 file 청지기 14.10.08.23:22 1008
355 분배 받기 위해 5 file 꼬마돌멩이 14.10.05.01:34 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