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5.11 19:22

자신을 모르고

조회 수 4413 추천 수 0 댓글 2

*작사:Eugene / 작곡:May*




  • ?
    lily 2013.02.22 20:16
    아멘..
    제가 어제 이 찬송을 처음 접했는데 듣자마자 반했습니다..
    제가 어제 사역원을 방문했는데,
    방 안에서 문서팀 봉사중인 훈련생 형제자매님들이
    함께 찬송을 부르는 소리를 우연히 들었어요.
    마침 그 순간 저에게 딱 필요한 가사가 들려와서 인상 깊었습니다.
    어떤 찬송인지 제목이 뭔지 꼭 알고 싶어서 찬양노트에서 찾아봤는데..
    역시나 있네요..^^감사합니다
    훈련생들은 빠른 템포로 불렀는데 빠르게 부르면 또 다른 매력이..^^
  • profile
    May 2013.02.23 09:48
    그랬군요..^^ 저도 빠른 템포로 불러 보고싶네요^^주님께서 우리를 이러한 실재 안으로 이끌어 가고 계심을 감사합니다..♥
?

찬양방

음성 찬양을 올려 주세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의 찬양방입니다. 13 청지기 2006.06.28 9851
139 여러분은 선택받은 족속이고 4 청지기 2011.08.03 3091
138 그 영 늘 부어주소서 청지기 2011.07.26 3644
137 더 좋은 것 구하리 청지기 2011.07.17 3129
136 하늘로서 내려오는 향기로운 공기 1 청지기 2011.07.15 4036
135 그 잔치에는 2 청지기 2011.06.29 3656
134 하나님의 짝사랑 1 청지기 2011.06.18 3657
133 경건의 비밀 청지기 2011.06.15 3959
132 말씀이 육체가 되어 청지기 2011.06.10 2875
131 비밀한 기쁨 안에 5 청지기 2011.06.07 9082
130 주님이 제게 하신 그 말씀 5 청지기 2011.05.23 3639
129 오직 우리가 여러분 가운데서 4 청지기 2011.05.13 4010
128 세상을 보배로 여겼지만 2 청지기 2011.05.12 3448
» 자신을 모르고 2 청지기 2011.05.11 4413
126 밧모섬에서 2 청지기 2011.05.07 3425
125 몸 안에 건축될 때 청지기 2011.05.06 3037
124 감사해 청지기 2011.05.04 3226
123 우리를 위한 사랑으로 1 청지기 2011.05.03 3115
122 강물같이 흘러넘치네 청지기 2011.04.23 4352
121 주님 알기 원해 청지기 2011.04.20 3171
120 하나님의 상속자가 되기까지 청지기 2011.04.17 4189
119 내가 너희를(찬 1016) 5 청지기 2011.04.12 3664
118 당신과 우리 볼 때까지 청지기 2011.04.11 3640
117 마음에 부어진 사랑 6 청지기 2011.04.02 6679
116 나의 기도는 응답되었네 1 청지기 2011.03.30 3399
115 청년의 특권 5 청지기 2011.03.28 3692
114 보이지 않아요 1 청지기 2011.03.25 333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Next
/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