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5142 추천 수 0 댓글 4

*작사:Eugene / 작곡:Eugene*




  • profile
    바디메오 2011.03.29 11:13
    아~! 사마리아.. 척박한 광야의 이방땅... 반역과 배척으로 가득한 땅..
    목마른여인과 목마르신 구주와의 만남의 지점. 거기서 목마르셨던 구주께서 죄많은 다섯남편으로도 만족못한 여인을 기다리셨던 구주 죄인들을 구원하려 목말랐던 예수... 우리 마음이 사마리아와 같다는 것이 아멘입니다..^^ 우리의 부끄러움을 당신의 빛으로 덮어주시길...
  • profile
    May 2015.06.02 08:01
    아..사마리아와 같은 내 마음에..
    찾아오신 당신..
    우물가에 오셔서 나를 기다리시고..
    나의 부끄러움을 빛 가운데 덮어주신
    주님..사랑합니다.
  • profile
    솔향 2015.06.02 08:45
    나의 모든"부끄러움을 덮어주셨고 또~덮으실줄 믿기에...
    다른 모든 지체들의 "작은 부끄러움을 우리도 기꺼이 덮고 ~또 덮을수있습니다
    아름다우신 우리주님을 "오늘 더욱 사랑한다고 고백합니다~^*^~
  • profile
    May 2015.06.03 09:48
    아멘..^^
?

찬양방

음성 찬양을 올려 주세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의 찬양방입니다. 13 청지기 2006.06.28 9354
105 주님 다시 내 맘에 청지기 2010.10.27 4056
104 깊고 맑아진 하늘 이운 땅이려면 1 청지기 2010.10.26 4221
103 희년의 해 청지기 2010.10.25 4984
102 기쁨과 감사로 청지기 2010.10.23 4310
101 한 줄기 빛을 비추시어 청지기 2010.10.21 4807
100 오 영광스러운 신성한 사랑 2 청지기 2010.10.16 5146
99 주님을 사랑하는 것은 1 청지기 2010.10.15 4714
98 그녀는 누구인가요 3 청지기 2010.10.14 4625
97 주님을 의지함 2 청지기 2010.10.13 4228
96 나와 하나님은 1 청지기 2010.10.08 4341
95 실재 원하니 청지기 2010.10.05 4315
94 바닷가에서 청지기 2010.09.29 4243
93 내 맘에 한 노래 있어 1 청지기 2010.09.15 5384
92 헌신 - 예수의 증거가 됨 2 청지기 2010.09.13 9692
91 독수리 날개치듯 1 청지기 2010.09.13 6513
90 그의 이름 3 청지기 2010.09.08 4840
89 나의 온 존재를 청지기 2010.09.08 4005
88 영광의 하나님께서 청지기 2010.09.06 4345
87 하나님의 왕자 2 청지기 2010.09.06 5280
» 사마리아 같은 내 맘에 4 청지기 2010.08.30 5142
85 나의 총명함 깨어질 때 1 청지기 2010.08.27 4140
84 사람들 누림을 원하지만 1 청지기 2010.08.23 4392
83 주 예수 나의 유일한 사랑 3 청지기 2010.08.19 6497
82 만일 하나님이 4 청지기 2010.08.19 8159
81 주님을 사랑하는 것은Ⅱ 2 청지기 2010.08.16 4593
80 아름다운 주님을 2 청지기 2010.08.11 519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Next
/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