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 찬양을 올려 주세요. ^^

  • 목록
  • 아래로
  • 위로

*작사:morningstar / 작곡:Eugene*




포함 1명이 추천

추천인 1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첨부 1

  1. loved.mp3
    (File Size: 1.99MB/Download: 175)

댓글 10

hj1441
profile image
곡이 너무 아름다워요. 주님에 대해 다시 생각해 볼 수있게 도와주셔서 감사해요..
2009.07.30. 16:48
갈렙
profile image
주님의 슬픔 가득한 사랑에 감사가 넘칩니다!
2009.08.07. 13:50
온전한 사랑
profile image
언제나,,, 듣고 또 들어도,,, 정말 누림이 넘칩니다,,,
가사도,,, 곡도,,, 그리구 청아한 목소리도,,,
아주 누림이 가득 합니다,,,^^
언제나,,, 함,,, 멋지게 화음을 넣어,,,
이토록 아름다우신 주님을,,, 아름답게 노래 할 날이,,,^^
오려나요,,,^^
2010.05.24. 23:22
Eugene
profile image
형제님이 덧글을 달아 주신 덕분에..
저도 오랜만에 이 찬양을 누립니다.
우리를 위해 슬픔의 사람이 되신 주님을 찬양하며..
언젠가 화음을 넣어서
함께 찬양을 부를 날이 오리라 생각합니다. ^^
2010.05.25. 11:29
recovery
마음속 깊이 울림이있습니다~
감사합니다~
2016.01.27. 17:21

삭제

"recovery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May → recovery
profile image
아멘~♡
주님께 감사합니다.^-^
2016.01.27. 18:21
백합
아멘 ...아멘
이것이 하나님 - 사람 생활이다
주님은 그분 자신을 겸손히 비우는 길을 취하셨고
죽기까지 순종하사 십자가에서 죽으셨다(빌 2;8)
그분은 이러한 종류의 삶 즉 구유에서 시작하시고 십자가에서 끝나는 삶을 선택하셨다
(하나님-사람의 생활 제3장)
2016.12.09. 05:36

삭제

"백합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청지기
profile image
아멘 구유에서 시작하시고 십자가에서 끝나는 삶을 선택하셨습니다.
2016.12.09. 21:43
청지기 → 주님의예비하신길을가기위해
profile image
아멘 주님을 사랑합니다..
2016.12.15. 22:4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의 찬양방입니다. 13 image 청지기 06.06.28.20:56 16204
61 우리 안에 오신 그 영 file 청지기 10.03.25.15:48 7735
60 영 안에 주 누릴 때 file 청지기 10.03.24.21:28 7395
59 주의 회복 file 청지기 10.03.24.20:09 7060
58 하나님께서 나를 file 청지기 10.03.24.15:52 7541
57 거기 한 사람이 있었네 file 청지기 10.03.23.16:44 7056
56 감소되는 기쁨은 1 file 청지기 10.03.22.17:39 7062
55 내 모습에 실망하여 6 file 주의신부 10.03.20.09:08 6694
54 시대적인 전환을 위해 5 file 청지기 10.03.12.13:34 2544
53 주 예수님 더욱 얻기 원하네 1 file 청지기 10.03.12.13:29 2007
52 이제야 알았습니다 3 file 청지기 10.03.12.13:12 2001
51 그저 민들레 꽃씨마냥 2 file 청지기 10.01.20.12:53 2665
50 그날의 심판대 이전에 1 file 청지기 10.01.20.11:50 2172
49 깨워 주소서 2 file 청지기 09.12.23.16:29 2319
48 혼의 구원 1 file 청지기 09.12.19.16:00 2709
47 그대는 나 file 청지기 09.12.10.22:41 2164
46 남은 길 지켜 주소서 file 청지기 09.12.08.13:30 2191
45 이 길은 주님 가신 길 image 청지기 09.12.04.14:49 2573
44 안개 속에서 1 file 청지기 09.12.04.14:46 2198
43 그리스도의 화평 file 청지기 09.12.04.15:46 2057
42 저는 바보인가 봅니다 8 file 청지기 09.10.05.11:36 2778
41 같은 갈망을 2 file 청지기 09.10.05.10:32 2191
40 사랑의 바람이 불어와 3 file 청지기 09.09.21.11:19 2530
39 우리는 들을 수 있죠 6 image 청지기 09.08.31.12:28 2903
38 가로수 길이 끝날 때 2 file 청지기 09.08.31.11:12 2661
37 대화 4 file 청지기 09.08.29.18:18 2606
36 아직은 그 모습 낯설지만 4 file 청지기 09.08.17.11:04 2655
35 너무나 사랑스런 당신 18 file 청지기 09.07.30.16:35 3714
34 아침에 창문을 열면 4 file 청지기 09.07.30.15:02 2932
33 주님 그 영으로 2 file 청지기 09.07.30.14:58 2356
32 잊지 않겠습니다 1 file 청지기 09.07.30.14:51 2869
31 작은 시냇물 흘러 2 file 청지기 09.07.29.17:55 3031
30 헌신은 2 file 청지기 09.07.29.17:52 4703
29 두려움 1 file 청지기 09.02.19.22:49 3434
28 당신의 부름에 반응하도록 2 file 청지기 08.11.29.22:23 3258
27 언제 그 꿈이 눈 앞에 나타날까요 1 file 청지기 08.11.29.22:06 3381
26 주 예수님 더욱 얻기 원하네 1 file 청지기 08.11.29.21:57 3794
25 널 사랑하여 1 file 청지기 08.11.29.21:45 2999
24 그 날을 바라봅니다 2 file 청지기 08.11.01.22:49 3722
23 당신의 군대로 편성되어 1 file 청지기 08.10.18.22:54 3419
22 하나님의 사랑 1 file 청지기 08.10.18.22:35 3610
21 복음의 빚 2 image 청지기 07.11.11.19:00 4098
20 주님의 사랑에 발이 묶여 2 file Eugene 06.11.25.10:10 4383
19 얼굴과 얼굴을 마주 대하고 2 image May 06.11.20.21:41 4706
18 나를 더 사랑하느냐 3 file 청지기 06.11.17.08:33 5347
내가 사랑한 당신은 10 file 아침이슬 06.10.14.09:26 7517
16 온유와 부드러운 목양 1 file Eugene 06.10.09.19:29 4819
15 밧모섬에서 5 file Eugene 06.10.02.19:53 5200
14 몸 안에 건축될 때 file Eugene 06.09.10.22:02 50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