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양 가사를 올려 주세요. ^^

  •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청지기
  • 조회 수 1423

 

1. 주님이 축복하신 이날에
이슬처럼 주의 은혜 내려와
우리의 마음에 달콤함 가득해
사랑의 고백을 하네


영원 전부터 우릴 예정해
아름다운 날에 함께 하도록
사랑 안에서 목양해 주시고
날마다 품어 주셨네


후) 당신의 사랑을 우리 함께 누리네
주님이 안배한 이길을 따라
당신과 영원히 함께 하리라
사랑의 두 손을 꼭 잡고


때로는 마음에 힘겨움이 있어도
우리와 함께 동행하는 주님을
바라 보면서 함께 걸어가요
당신과 같아지는 행복한 이 여행길을


2. 사랑의 세레나델 부르며
설레이는 이 마음을 고백해
장미꽃보다도 아름다운 당신
이 마음을 받아 주오


당신께 내 마음을 엽니다
변치않는 그 사랑을 믿으며
당신과 함께 한 곳을 보리라
내 손을 붙잡아 주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의 가사방입니다. 1 image 청지기 12.03.09.10:15 8836
361 나의 사랑 어여쁜 자야 청지기 14.09.26.16:02 729
360 비밀한 길 청지기 14.09.19.17:05 432
359 주여 이 가을에는 청지기 14.09.18.10:25 611
358 은혜가 은혜되게만 한다면 청지기 14.09.11.17:01 497
357 Day by day Dear Lord of Thee 청지기 14.08.27.13:45 697
356 비 개인 아침 청지기 14.08.22.16:27 583
355 우리 입을 열어 청지기 14.08.18.19:13 502
354 그는 거룩하신 주 청지기 14.08.07.22:06 804
353 빛이 비취는 곳에 청지기 14.07.30.09:45 493
352 주님이 먼저 가신 그 길은 청지기 14.07.28.10:37 825
351 사랑의 노래 부르네 청지기 14.07.21.09:54 708
350 세대를 거친 헌신 청지기 14.07.11.15:28 883
349 그는 내게 입맞추길 원하니 청지기 14.07.03.15:57 657
348 아버지 집에 왔다네 청지기 14.06.30.10:38 512
347 수정처럼 빛나는 생명수의 강 Eugene 14.06.24.14:24 529
346 예수를 미치게 사랑하는 이들 청지기 14.05.28.17:13 549
345 하나님 사람 되심은 청지기 14.05.28.17:11 1453
344 사랑은 오래 참고 청지기 14.05.14.10:41 816
343 교회는 하나님의 건축 청지기 14.05.09.21:55 741
342 사랑스런 백합화 되게 해 청지기 14.05.03.19:45 446
341 사랑해요 온 마음 다해 청지기 14.04.09.17:42 859
340 주는 우리 연약함을 청지기 14.04.08.12:44 712
339 아버지의 충만한 사랑 청지기 14.04.01.17:26 775
338 저는 괜찮아요 청지기 14.03.17.09:08 884
337 이제 길을 떠나려는 너에게 청지기 14.02.27.08:53 963
336 많은 세월이 지났지만 청지기 14.01.31.19:37 987
335 신부의 사랑 청지기 14.01.22.10:44 1179
334 내게 귀한 것은 청지기 14.01.07.11:01 1135
333 날 사로잡는 세상의 미끼 청지기 14.01.06.21:33 985
332 우리의 마음을 주께 드려 청지기 13.12.31.14:17 1536
331 나를 보전하사 나를 지키소서 청지기 13.12.31.09:04 1504
330 강한 사랑 날 강권하시고(찬 1081 새곡조) 1 청지기 13.12.23.13:36 1475
주님이 축복하신 이날에 청지기 13.12.09.10:42 1423
328 동역 가운데 봉사 청지기 13.11.23.12:31 1000
327 주님의 회복의 네 기둥 청지기 13.11.13.15:47 1116
326 세상을 구원하시려 청지기 13.11.11.11:55 1162
325 내 맘에 한 노래 있어 청지기 13.11.04.13:32 1629
324 Our Story 청지기 13.10.28.09:32 1035
323 구원의 우물들에서Ⅱ 청지기 13.10.26.11:34 1524
322 오히려 자신을 비우셔서 청지기 13.10.24.08:59 1328
321 내게 보이신 이상 청지기 13.10.10.20:59 1759
320 사랑의 음성 나의 맘에 들릴 때 청지기 13.10.04.13:16 1616
319 이기는 이가 되리라 청지기 13.09.10.12:42 1289
318 희년의 해 2 이삭 13.09.07.16:48 1709
317 활짝 핀 들꽃 향기 이삭 13.09.06.11:44 1569
316 혼의 목자이신 주님 이삭 13.09.05.15:23 1460
315 하나님의 형상 이삭 13.09.04.10:47 1642
314 하나님의 집을 건축함 이삭 13.09.03.12:23 1669
313 하나님의 왕자 이삭 13.09.02.15:38 13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