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양 가사를 올려 주세요. ^^

  •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청지기
  • 조회 수 452

 

1. 때로는 마음에 아픔이 가득할 때
해답을 알 수 없어 그러나 이제
당신의 축복의 성소에 들어가
하늘을 바라보게 해
끝없는 질문들은 변해 이같은 말로


2. 하늘과 땅 위에 그 누가 내게 있나
점점 내 육체와 맘 쇠약해져도
주님은 나의 힘 나의 분깃이니
당신께 가까이 나가
당신을 나의 피난처로 영원히 누려


3. 내 눈을 돌이켜 당신을 보게 하네
당신의 인도하심 알지 못해도
찬미해 어린 아기와 젖먹이로
당신의 귀함 누리네
모든 체험은 조성되어 당신 표현해
영원토록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의 가사방입니다. 1 image 청지기 12.03.09.10:15 8855
460 아침부터 저녁까지 청지기 17.02.21.15:22 521
459 장면 뒤에 숨겨진 청지기 17.02.21.15:20 501
458 밝게 빛나는 예수의 증거 청지기 17.02.03.21:06 537
457 주님 뜻 여기에 있어 청지기 17.02.03.21:03 519
456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해 청지기 17.02.03.21:02 598
455 그리스도와 교회 청지기 17.01.21.11:28 478
454 무엇이든지 내게 유익하던 모든 것 청지기 17.01.12.16:55 512
453 난 슬프지 않아 청지기 17.01.12.16:54 518
452 주의 전쟁의 날에 주의 백성이 청지기 16.12.29.14:48 619
451 오 가장 귀한 주 예수님 청지기 16.12.29.14:46 509
450 성숙의 과정 청지기 16.12.23.16:37 467
449 당신이 가시는 곳에 1 청지기 16.12.13.23:29 658
448 지혜를 구합니다 청지기 16.12.08.12:59 587
447 하나님의 꿈 청지기 16.11.30.15:10 566
446 믿음은 청지기 16.11.30.15:09 496
445 휘장 안으로 청지기 16.11.13.22:12 547
444 시대를 전환할 나실인 돼 청지기 16.11.11.13:52 450
443 완전한 대가 청지기 16.11.08.22:28 484
442 사랑에 빠졌네 청지기 16.10.27.17:35 428
441 한없이 수고하나 청지기 16.10.21.21:39 622
440 주님 안에서 거하기 원해(찬 420 새곡조) 청지기 16.10.13.18:24 553
439 주님 그분의 인생은 청지기 16.10.07.17:07 541
438 놀라운 흐름이여 청지기 16.10.07.17:06 479
437 어린양을 따라가네 청지기 16.10.04.17:57 470
436 모든 이름들 위에 뛰어나시고 청지기 16.09.29.16:35 465
435 주님을 섬기기 위한 봉사 청지기 16.09.19.17:37 558
434 주께 내 맘 드려요 청지기 16.09.19.17:36 570
433 그 의의 선물은 청지기 16.09.04.20:57 482
432 모리아 산으로의 여정 청지기 16.09.04.20:55 561
431 주 내 마음 지켜 주소서 청지기 16.08.31.17:09 484
430 이기는 자 필요해 청지기 16.08.31.17:08 489
429 분향단에서의 기도 청지기 16.08.16.21:02 538
428 새로운 아침! 새로운 부흥! 청지기 16.08.11.22:56 507
427 주님은 어린 아이들과 청지기 16.08.11.22:55 504
426 빌립보서 3장 청지기 16.07.21.16:59 593
425 못 박히사 생명 주신 주 청지기 16.07.14.16:38 472
때로는 마음에 청지기 16.06.29.22:35 452
423 시간이 지나면 청지기 16.06.21.15:39 411
422 내 마음에서 흘러나오네 청지기 16.06.21.15:38 475
421 하나님의 뜻과 길 청지기 16.06.14.18:47 464
420 꿀같이 달콤한 주님 청지기 16.05.23.15:50 478
419 외로운 길에 주 내 동반자 청지기 16.05.23.15:49 435
418 영원한 당신의 호흡 청지기 16.04.27.13:43 499
417 모두들 평안할 때 청지기 16.04.17.17:51 486
416 나는 야심도 큰 뜻도 없으며 청지기 16.04.08.22:44 471
415 하늘에서는 주 외에 청지기 16.03.31.19:49 685
414 막달라 마리아를 떠올려 보며 청지기 16.02.25.21:28 452
413 부족함 뿐이에요 청지기 16.02.20.00:27 465
412 새로운 날을 주심 감사해 청지기 16.01.29.14:03 4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