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566 추천 수 0 댓글 11

*작사:Eugene / 작곡:May*




  • profile
    청지기 2013.04.15 09:52
    Cm 로 한 음 낮춰서 녹음되었습니다. ^^
  • ?
    신향란 2016.09.03 13:38
    같은 노래도 자매님ᆢ목소리로 들으니 ᆢ누림이 충만합니다ᆢᆢ 소리가 너무 고와요ᆢᆢ 주님께서 큰 축복을 주셨네요ᆢᆢ
  • profile
    May 2016.09.03 15:53
    자매님. . 좋게 들어들어주시니 다만 감사합니다~♥
  • ?
    같은형상 2013.04.18 17:49
    누림 충만합니다.가사 곡 너어무 아멘입니다..두분의 결혼이야기 주님의 인도하심과 헌신등 감동이네요^^사랑스런아기까지..^^한번도 뵙진않았으나 웬지 친근해요^^주님의 은혜와 긍휼이 늘함꼐하시길..
  • profile
    May 2013.04.18 17:57
    자매님..감사합니다..^^자매님의 가정에도 주님의 은혜와 긍휼이 넘치기 원합니다.
  • ?
    같은형상 2013.04.20 08:41
    생명안에 자랄수있는 또하루의 날주심을 주께감사합니다..어제 영양 청송 포항지체들모여 기타치며 누렸어요^^아침에 이찬송으로 기도하다보니 신성한계시의 진리를 추구하고 하나님사람생활살고 하나님을 따라 목양하는 세가지가 찬송안에 다들어있더라구요..회복의 중심이상안에서 욍국을 위해 살므로 축복가져오길 기도합니다...^^
  • profile
    May 2013.04.20 11:50
    와!저는 아직지체들과 함께 불러 보지는 못했는데..함께 할 때 누림이 충만했을 것 같습니다.^^
    자매님을 직접 뵙진 못했지만 친근하게 여겨집니다.^^
    다음에 기회가 되시면 영양,청송,포항지체들의 모습도 사진으로 담아 올려 주시면
    저희도 지체들의 얼굴도 보고 누림이 될 것 같습니다.^^물론 강요는 아니구요.^^
    주님이 그분의 교회를 축복의 통로로 얻으소서!!아멘~!
  • profile
    Eugene 2013.04.20 18:50
    지체들과 함께 누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
    언젠가 영양, 청송, 포항에 있는 지체들과 함께 찬송을 부를 수 있는 섞임의 기회가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
  • ?
    같은형상 2013.04.20 21:32
    아멘!! 섞임을기뻐하시는 주님이 빠른시간안에 함께 모이게하시길 원합니다...^^
  • profile
    mary 2014.09.06 21:33
    아멘...
  • ?
    갓맨 2016.04.21 15:16
    아멘~
?

찬양방

음성 찬양을 올려 주세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의 찬양방입니다. 13 청지기 2006.06.28 9794
450 주님을 사랑하는 것은Ⅱ 5 청지기 2012.09.01 10372
449 헌신 - 예수의 증거가 됨 2 청지기 2010.09.13 9964
448 비밀한 기쁨 안에 5 청지기 2011.06.07 9078
447 만일 하나님이 4 청지기 2010.08.19 8594
446 헌신은 8 청지기 2012.09.01 8314
445 사랑하는 주님 청지기 2010.03.26 8217
444 주님의 인격 나를 매혹해 1 청지기 2010.03.29 7796
443 활짝 핀 들꽃 향기 2 청지기 2010.03.30 7365
442 비밀한 기쁨 안에 3 청지기 2012.07.27 7028
441 우리 안에 오신 그 영 청지기 2010.03.25 6945
440 주 예수 나의 유일한 사랑 3 청지기 2010.08.19 6815
439 주님은 기다리시네 7 청지기 2012.07.27 6725
438 하나님께서 나를 청지기 2010.03.24 6703
437 마음에 부어진 사랑 6 청지기 2011.04.02 6672
436 독수리 날개치듯 1 청지기 2010.09.13 6609
435 영 안에 주 누릴 때 청지기 2010.03.24 6508
434 헌신ː예수의 증거가 됨 (2011대구교회청년대학부) 8 JimmyCho 2011.10.14 6487
433 주의 회복 청지기 2010.03.24 6338
432 거기 한 사람이 있었네 청지기 2010.03.23 6117
431 감소되는 기쁨은 1 청지기 2010.03.22 6111
430 십자가의 길은 청지기 2010.03.27 5989
429 내 모습에 실망하여 6 주의신부 2010.03.20 5880
428 주여 나의 온 존재가 1 청지기 2010.03.31 5848
427 신부의 사랑 청지기 2014.01.17 5749
426 나의 사랑 어여쁜 자야 청지기 2010.05.02 562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