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396 추천 수 0 댓글 1

 

저는 악상이 떠올랐을 때,

그것을 악보로 옮기는데 시간이 좀 걸립니다.

그 이유는 제가 음을 잘 못찾아서입니다.

 

그래서 악상이 떠오르면

일단 녹음을 해 둡니다.

밖에 나가 있을 때는 핸드폰을 이용하여,

그리고 집에 있을 때는 콘덴서 핀 마이크^^를 사용하여

컴퓨터에 녹음을 해 둡니다.

 

그리고 악보 사보 프로그램을 연 다음

녹음을 해 둔 것을 다시 들어 보고

한 음씩 한 음씩 악보를 만들어 갑니다.

 

이 과정에서 녹음된 음의 계이름이

어떤 것인지를 빨리 알아낼 수록

악보 작업이 용이하게 됩니다.

 

저처럼 음을 이것 저것^^ 여러번 눌러 본 다음에 맞추면

악보 작업에 시간이 좀 걸리게 됩니다.

 

*   *   *

 

반면 May 자매는.. 거의 절대 음감입니다. ^^

피아노도 조금 치는데 악보를 보고 치는 것이 아니라

노래를 들은 다음에 그냥 칩니다. ^^

 

정말 놀랍습니다.

 

May 자매가 작곡한 것을 제가 들어 보면서

악보를 만들어 주는데

제가 여러번 이 음이 맞는지 물어 봅니다.

 

그럼 May 자매는,

아니, 좀 아래^^

이렇게 답변해 줍니다.

 

 

정말 제가 겸손하게 되는 순간입니다. ㅎㅎㅎ

 

*   *   *

 

그런데 May 자매에게도 약점이(?) 있습니다. ^^

그것은.. 악보를 볼 줄 모른다는 것입니다. ^^

그래서 May 자매가 작곡한 모든 곡은

누군가가 악보를 만들어 주는 것이 필요합니다.

 

그 일을 당연히 제가 하고 있습니다. ^^

(이 음인지 저 음인지 눌러 보면서)

 

제가 만들어 주지 않으면

May 자매가 아무리 좋은 곡을 만들어도

빛을 보기가 어렵습니다.

 

May 자매가 겸손하게 되는 순간입니다. ^^

 

 

*   *   *

 

그러므로 주님의 긍휼에 의해

저희가 만든 모든 곡은

이러한 동역의 과정을 통해 나오고 있습니다.

 

내가 한 것도 아닌,

네가 한 것도 아닌

우리가 함께 한 것으로..

 

할 수 있는 것이 있고

할 수 없는 것이 있게 하신

주님을 찬양합니다. ^^

 

 

  • profile
    mary 2011.07.30 17:39
    절대음감이란 말은 좀 그렇지만^^
    네살때.. 동요테잎을 몇번 틀어주면, 박자음정이 나보다 더 정확하게 부르고 있는 아이를 보곤
    혼자 놀라곤했지만 음악과는 무관한이라 아이가 노래를 좋아하는 자체를 걱정하고 염려했던 엄마~~
?

사랑방

사랑의 교통을 함께 나눠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 Drop Box 파일 공유^^ 102 청지기 2013.07.15 1164
공지 찬양노트의 사랑방입니다. 청지기 2006.03.21 4349
58 스마트폰서 연주되는 악보집, 세계 최초 출판 3 청지기 2011.04.22 2592
57 임재범의 "여러분"을 편곡하며....... Eugene 2011.05.23 1764
56 <유진의 노트>를 시작하며.. 2 Eugene 2011.07.25 1995
55 이게 우리 기차야? 1 Eugene 2011.07.25 1766
54 집에 간이 스튜디오가 있어요? 2 Eugene 2011.07.26 2107
» 할 수 있는 것, 할 수 없는 것 1 Eugene 2011.07.28 2396
52 다시 만날 날을 위하여.. 3 Eugene 2011.07.29 3312
51 스마트폰으로 찬양노트 홈페이지를 볼 때.. 7 청지기 2011.09.26 2438
50 안녕하세요! 1 한수은 2012.01.11 1420
49 지체들에게 자문을 구합니다. ^^ 3 청지기 2012.02.08 1791
48 라이프 스타디, 워치만 니 전집(양장본) 특별 행사 1 청지기 2012.02.11 2145
47 시편 라이프 스타디 책 읽기 이벤트 청지기 2012.02.11 2518
46 스마트폰으로 찬양노트 홈페이지의 찬양을 들으실 수 있도록.. 3 청지기 2012.04.26 1474
45 대전교회 "복음과 진리 세미나"에 초대합니다. ^^ 청지기 2012.05.09 1677
44 대가 없이 사랑케 하소서(최진희) 청지기 2012.08.10 2253
43 제 3기의 시작을 위해.. ^^ Eugene 2012.09.11 1427
42 형제님,,,^^ 1 온전한 사랑 2012.09.24 1509
41 반가운 분을 만났습니다,,,^^ 1 온전한 사랑 2012.12.03 1411
40 대전교회 홈페이지가 새로 개편되었습니다. ^^ 청지기 2013.01.21 1651
39 트래픽 초과가 자주^^ 발생하네요. ^^; 청지기 2013.02.09 1565
38 생명의 흐름 TV 소개 청지기 2013.04.03 2592
37 결혼한 이후 줄곧..(1) Eugene 2013.04.13 1644
36 결혼한 이후 줄곧..(2) Eugene 2013.04.14 1896
35 헌신 - 예수의 증거가 됨(기타 타브 악보) 1 청지기 2013.05.13 4903
34 첫 인사?!까막 눈의 작곡이야기^^ 5 May 2013.05.13 1805
33 새로운 길을 가는 것은.. 6 Eugene 2013.05.23 164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