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양노트 홈페이지에 저희가 음성 녹음된 찬양을

올리기 시작한 것은 얼마 되지 않습니다.

2009년 여름 때부터 음성 녹음을 시작해 보았으니

이제 2년 정도가 지난 셈입니다.

 

그리고 음성 녹음된 찬양이 얼마나 누림이 될지

확신이 없어서 주로 찬양노트 홈페이지의

찬양방에만 올려 두었습니다. ^^

가끔 지체들의 반응이 궁금해서

몇몇 사이트에 올려 보곤 했지만..

 

집에서 녹음하는 것이 많이 어설플 수 있기 때문에

좋아하시는 분들만 들으실 수 있도록

제한받는 것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러다가 올해 부터 좀 더 영역을(?) 확대해서

(저는 별로 부담이 없는데 May 자매가..^^)

몇몇 사이트에도 좀 더 올려 보았습니다.

반응을 봐서 괜찮으면 계속 올리고

아니면 다시 찬양노트 홈페이지에만..

 

그런데 조금씩 반응이 괜찮았는지

계속 올리게 되었습니다.

특히 직장 생활하시는 형제 자매님들이

많은 누림이 되었다는 반응에

May 자매가 격려를 많이 얻은 것 같습니다.

 

 

그러나 저희 생각에는 늘 염려가 있습니다.

왜냐하면 새로 창작된 곡이고

가사와 곡에 부족함이 있을 수 있다는 생각,

그리고 집에서 임시로 녹음하는 것이라

충분한 누림이 되지 못할 수도 있다는 생각 때문이었습니다.

 

그런데 어느날 한 형제님이

「집에 간이 스튜디오가 있나봐요?」

라고 질문해 주셨습니다. ㅎㅎㅎ

 

 

어떻게 보면 평범한 질문인데,

이 질문이 저희에게 많은 격려가 되었습니다.

왜냐하면 찬양이 어느 정도

들을만한 정도는 된다는 느낌을 주었기 때문입니다.

 

May 자매는 저에게 어떻게 답변했으면 좋겠냐고 물어봤고

저도 한참을 고민하다가

다음과 같이 답변해 드리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

 

최소의 장비로 최대의 효과를 내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사실 하드웨어 장비래봐야 달랑(?)

만원짜리 탁상용 마이크 하나 뿐입니다.

이것을 2년 넘게 구입해서 녹음하는데 잘 쓰고 있습니다. 

 

 

P10604221.jpg

 

 

최근에 얼마 전에는 저희와 가깝게 지내는 한 형제님이

3만원짜리 콘덴서 핀 마이크를 보내 주셨습니다.

 

저희가 만원짜리 탁상용 마이크로

녹음하고 있다는 얘기를 들시고는.. 

 

 

P10604191.jpg

 

 

사실 장비에 대해 주님께 얼마 전부터 기도해야 된다는

느낌이 있어서 몇번 하고 잊어버렸는데

주님은 그 기도를 들으셨는지

우연히 한 형제님을 만나게 하셨고 얘기를 주고 받는 중에

그 형제님이 마침 집에 안쓰고(?) 있는 마이크가 있다며

택배로 보내 주셨습니다.

 

(그런데 사용해 보았더니 좀 예민해서 다루기가 어려워

악상이 떠올랐을 때 녹음해 두는 용도로 사용하고 있고

나중에 좀 더 익숙하게 된 다음에 음성 녹음용으로 사용하려고 하고 있습니다.

 

마치 명마를 보내 줬는데 탈줄을 몰라서

예전에 익숙한 당나귀만 타고 있는 셈입니다.)

 

언젠간 주님의 긍휼이 있다면

정식으로(?) 제대로 녹음할 날도 올지 모르겠지만

지금 이대로도(?) 어느 정도 만족하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집에 간이 스튜디오가 있냐는 얘기도 들을 정도이기 때문입니다. ㅎㅎㅎ

 

 

몇년 전만 하더라도 미디 밖에(?) 만들 줄을 몰랐는데,

그리고 그 전에는 미디도(?) 만들 줄 몰라서

단음으로만 올리고 했는데 ㅎㅎㅎ

 

그 때와 비교하면 상전이 벽해되지는 못했을지라도

시냇가 정도는 된 듯한 느낌입니다. ^^

 

이런 글이 지체들에게 격려가 될 수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집에 탁상용 마이크만 하나 있다면

충분히 간이 스튜디오 차릴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음성 녹음을 해서

가수 데뷰할 수도(?) 있습니다.

 

찬양노트의 나는 가수다에.

 

 

  • profile
    하늘영웅 2011.09.20 11:24

    녹음 및 믹싱에 대해서는 기회를 잡아

    제가 조금 도움을 드릴 수 있지 않을까 싶네요 ㅎㅎㅎ

     

    그리고, 저도 조만간 한번 녹음해서 올려보겠습니다. ㅎㅎㅎ

    (회복 안에서는 아무나 가수가 될 수 있음을 보여드리기 위해서라도 ㅎㅎㅎ)

     

  • profile
    Eugene 2011.09.20 11:29

    예, 지체들의 도움이 많이 필요합니다. ^^

    그리고 형제님의 찬양.. 기대가 많이 됩니다. ^^

?

사랑방

사랑의 교통을 함께 나눠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 Drop Box 파일 공유^^ 102 청지기 2013.07.15 4097
공지 찬양노트의 사랑방입니다. 청지기 2006.03.21 5111
58 다시 만날 날을 위하여.. 3 Eugene 2011.07.29 3493
57 할 수 있는 것, 할 수 없는 것 1 Eugene 2011.07.28 2645
» 집에 간이 스튜디오가 있어요? 2 Eugene 2011.07.26 2236
55 이게 우리 기차야? 1 Eugene 2011.07.25 1891
54 <유진의 노트>를 시작하며.. 2 Eugene 2011.07.25 2193
53 임재범의 "여러분"을 편곡하며....... Eugene 2011.05.23 1896
52 스마트폰서 연주되는 악보집, 세계 최초 출판 3 청지기 2011.04.22 2792
51 페이스북 동영상을 내 컴퓨터에 저장하는 팁입니다. ^^ 1 청지기 2011.04.15 7993
50 지방 교회에 대한 책 소개 3권^^ 청지기 2011.04.07 2882
49 스마트폰을 가진 분들의 희소식!!!! 1 청지기 2011.03.29 2285
48 프로필 사진 모음입니다. ^^ 1 청지기 2011.03.27 2753
47 신약성경 회복역 보급판 출시 2 청지기 2011.01.14 3696
46 EBS 지식채널e - 사소함의 힘 청지기 2010.12.20 4366
45 '연주방'을 만들면 어떨지 모르겠습니다. ^^ 2 청지기 2010.10.13 2933
44 지방 교회들, 부산서 1만2천여명 규모 국제집회 1 청지기 2010.10.07 2713
43 2010년 (지방)교회 국제 특별집회 청지기 2010.09.01 2826
42 파이어폭스에서 mp3파일 쉽게 재생하기(플러그인 설정 변환) 청지기 2010.08.31 2987
41 형제님~~^^ 3 ENOCH 2010.06.21 2800
40 번안을 부탁 드려요,,,^^ 6 온전한 사랑 2010.05.15 2743
39 작곡의 세계로! Eugene 2010.03.09 1288
38 저작권에 대한 안내(확정) 청지기 2009.12.25 1151
37 주님을 찬양합니다^^ 1 ENOCH 2009.11.06 1100
36 녹음을 하면서, 그리고 앞으로의 진행 과정.. 4 Eugene 2009.08.23 1582
35 주님의 움직이심에 대한 이상을.. 2 Eugene 2009.07.08 1476
34 6월 12일 부터 약 24일간.. Eugene 2009.06.07 134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