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교통을 함께 나눠요 ^^

  • 목록
  • 아래로
  • 위로
  • 2
  • Eugene
  • 조회 수 52

 

주님의 회복의 간증과 분리시키지 않음

 

 

주님이 찬양과 관련해서 처음에 주셨던 이상은 '회와 장식'에 대한 그림이었습니다. 주님의 회복 안의 문서 자료 및 변증 자료가 '회'라면 찬양은 그 회를 더욱 누림직하고 보기 좋게 만들어 줄 수 있는 그릇의 '장식'과 같은 역할이었습니다. 이 이상과 그림이 저를 통제했고 찬양노트 홈페이지를 만들면서도 이 점을 고려해서 메뉴를 구성했고 사이트 디자인을 하게 되었습니다. 즉 항상 전면에는 칼럼방의 글 등 주님의 회복 안의 문서 자료에 대한 누림이 나오게 했고 그 뒤로 찬양방이나 연주방이 나오게 했습니다. 그리고 이 방면을 더 강화하기 위해 스크랩 방 및 나중에는 말씀방도 더하게 되었습니다.

 

어쩌면 어떤 지체들은 찬양노트의 찬양이 찬양에 대한 지체들의 누림을 위한 것이 목적이라고 생각하실지도 모르겠습니다. 물론 그런 방면이 있지만 일차적인 목적은 그런 것이 아니었습니다. 일차적인 목적은 오해받고 왜곡되어 있는 주님의 회복의 간증에 대한 필요를 돕기 위한 것이었습니다.

 

그러므로 찬양을 그러한 간증과 분리시켜 '유명'해지려는 것이 저희의 목적이 아니었고 항상 찬송을 주님의 회복의 간증과 연결시켜 두었습니다. 그리고 바로 이 점에서 찬송에 대한 주님의 축복이 있었습니다. 주님은 이 목적을 옳게 보셨고 저희에게 찬송에 대한 영감과 기름을 부어 주셨습니다.

 

그리고 간혹 어떤 성도들이 생각하시듯이 어떤 찬송은 지체들의 누림을 위해서는 만족스럽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 특히 단체 찬송을 위해서는 어떤 곡은 잘 맞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그 이유는 두 가지 방면이 있는데 첫번째는 찬양노트에 있는 어떤 찬송들은 개인적인 방면에서 주님이 깊이 만지시고 온전케 되는 방면과 관련된 찬송인 경우가 많습니다. 그런 방면이 체험되고 전제될 때 우리의 단체적인 방면에서도 더 이상 연기를 하거나 결핍이 없게 될 것입니다.

 

그리고 두번째 방면은 이 찬송들은 근본적으로 주님의 회복 안의 성도들의 누림을 위하기 보다는 '회 접시의 장식'을 목적으로 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즉 주님의 회복의 간증이 더 이상 오해받지 않고 주님의 그 측량할 수 없는 풍성이 모든 믿는이들에게 편만하게 받아들여지도록 돕는 데 목적이 있기 때문입니다(이 부분은 나중에 좀 더 추가하는 교통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그러므로 저희는 찬양노트에 있는 찬송이 더디게 받아들여지거나 확산 속도가 늦는 것에 대해 조금도 염려하지 않았고 주님이 주신 부담을 초월해서 더 빨리 확산되도록 어떤 사람의 열심에서 나온 시도도 하지 않았습니다. 누가 알아 주든 그렇지 않든 처음의 목적대로 그 찬송이 역할을 하고 있다면 그것으로 충분하였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저희가 주님이 주신 이 목적을 주의하고 그 안에 머무는 한 주님은 만족하셨고 여전히 축복을 해 주셨습니다.(계속)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2

Hyeri
주님은 이 목적을 옳게 보십니다. 아멘.
2020.06.23. 16:0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의 사랑방입니다. image 청지기 06.03.21.13:50 5391
137 구체적인 동역의 길과 관련해서..(2)(끝) 4 Eugene 20.07.11.05:39 117
136 구체적인 동역의 길과 관련해서..(1) Eugene 20.07.11.05:27 72
135 주님이 주신 3가지 꿈(2) (1부 끝) Eugene 20.07.04.10:19 96
134 주님이 주신 3가지 꿈(1) Eugene 20.07.03.10:57 90
133 진리를 변호하고 확산하는 봉사 Eugene 20.07.02.10:03 93
132 아버지와의 관계(3) 1 Eugene 20.07.01.10:07 109
131 아버지와의 관계(2) 2 Eugene 20.06.30.12:06 73
130 아버지와의 관계(1) Eugene 20.06.29.13:40 72
129 믿음으로 사는 길로.. (May 자매의 간증) 2 Eugene 20.06.28.12:48 88
128 빛이 비취는 곳에 (May 자매의 간증) 2 Eugene 20.06.27.10:15 62
127 경제적인 상황 3 Eugene 20.06.26.11:08 69
126 찬양노트에 있는 찬양의 독특함 Eugene 20.06.25.09:33 57
125 번안곡과 관련된 교통 및 부담 3 Eugene 20.06.24.10:08 55
주님의 회복의 간증과 분리시키지 않음 2 Eugene 20.06.23.13:44 52
123 화실과 같은 곳으로.. 1 Eugene 20.06.22.14:22 49
122 찬양노트 홈페이지의 시작(3) 2 Eugene 20.06.21.13:42 53
121 찬양노트 홈페이지의 시작(2) Eugene 20.06.20.14:19 54
120 찬양노트 홈페이지의 시작(1) 3 Eugene 20.06.19.16:58 76
119 몸 안에서의 동역을 위해... 1 Eugene 20.06.18.21:20 50
118 시간의 시험을 거친 후에... 1 Eugene 20.06.06.09:07 87
117 찬양노트와 관련된 봉사와 관련하여.. 2 Eugene 19.06.27.09:21 905
116 저의 건강 상태에 대해.. 12 Eugene 18.07.26.07:10 1617
115 하나로 함께 모이는 문제에 대해.. 13 Eugene 17.05.30.04:58 1341
114 찬양 악보집 2집 표지 디자인에 대해^^ 2 image 청지기 17.05.11.17:39 1374
113 찬양 악보집 2집 - 「편집 후기」 1 청지기 17.04.23.18:30 1376
112 찬양 악보집 2집 - 「안내의 글」 3 청지기 17.04.23.18:29 1010
111 찬양 악보집 2집 - 「소개의 글」 청지기 17.04.23.18:26 749
110 저희가 현재 사용하고 있는 마이크는 ^^ 2 image Eugene 17.04.05.19:27 1002
109 번안곡에 대한 전진된 교통 5 청지기 16.11.17.23:30 1159
108 형제님께 또 질문 올립니다. 2 lovesky 16.04.13.23:25 1228
107 표지 디자인에 대해^^ 4 image 청지기 16.04.11.19:14 1263
106 찬양노트 찬양 악보집 선곡에 대해^^ 청지기 16.04.11.11:06 1016
105 강물같이 흘러넘치네 찬양에 대해.. 청지기 16.03.12.11:50 650
104 찬송 번안의 비결 2 Eugene 16.01.28.16:16 990
103 형제님 찬양방에 미디녹음한 것 어떻게 올리는지 알려주세요. 3 lovesky 15.04.06.18:58 1508
102 형제님 앙코를 질문 입니다. 4 lovesky 14.11.07.00:31 1685
101 형제님 앙코르 질문입니다. 2 lovesky 14.09.22.15:04 1461
100 앙코르 또 질문... 2 lovesky 14.09.12.18:37 1265
99 앙코르 문의 사항 입니다. 3 lovesky 14.09.11.04:09 1155
98 유진 형제의 간증(17편 - 20편) -끝- 15 Eugene 14.08.22.20:35 2852
97 유진 형제의 간증(13편 - 16편) Eugene 14.08.22.20:34 1577
96 유진 형제의 간증(9편 - 12편) Eugene 14.08.22.20:34 1486
95 유진 형제의 간증(5편 - 8편) Eugene 14.08.22.20:34 1362
94 유진 형제의 간증(1편 - 4편) Eugene 14.08.22.20:33 1156
93 선물^^ image May 14.08.18.16:31 1231
92 주님의 보상은.. Eugene 14.08.01.09:38 1140
91 저희가 이사 한 집(방)입니다. ^^; 8 image Eugene 14.06.16.20:24 1771
90 대전교회 형제 자매님들께, 3 Eugene 14.06.11.12:37 1871
89 주님을 사랑합니다. 1 주님사랑합니.. 13.09.25.10:12 24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