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림방

달콤한 누림을 함께 나눠요. ^^

  1. notice

    찬양노트의 누림방입니다.

    안녕하세요, 이곳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 이곳은 찬양노트의 누림방으로 집회 및 일상 생활 가운데 주님을 누린 것을 함께 교통할 수 있는 공간입니다. 가끔 이곳에 올려진 글이 지체들에 의해 작곡이 되기도 합니다. ^^ 우리의 작은 누림이 함께 모임으...
    Date2006.03.21 By청지기 Reply4 Views5152
    read more
  2. 영광의 방향을 향해..

    성전에서 나온 생수는 동쪽, 주님의 영광이 있는 방향으로 흐르고 있습니다(겔47:1-3). 이 흐름은 우리 자신의 어떤 계획이나 목적을 위해서가 아니라 그분의 영광의 방향을 향해 흐르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우리가 이 흐름 안에 있기 위해서는 우리 역시 이 ...
    Date2006.09.30 ByEugene Reply0 Views996
    Read More
  3. 생명과 인격

    주님의 생명을 사는 것이 반드시 그분의 인격을 사는 것은 아닙니다. 반면에 그분의 인격을 산다면 그것은 곧 그분의 생명을 사는 것을 포함합니다. 우리는 종종 주님의 생명의 인도를 가질 수는 있지만 그러한 인도를 초래하는 그분의 인격의 분량에는 미치...
    Date2006.09.30 ByEugene Reply0 Views956
    Read More
  4. 자신 안에서, 그리고 몸 안에서 주님을 따라감..

    주님이 가장 사용하실 수 있는 사람은.. 일하지 않을 수 있는 사람.. 주님의 전환이 있을 때 기꺼이 전환할 수 있는 사람.. 주님의 눈빛만으로도 충분히 그분을 따를 수 있는 사람.. 자신 안의 영을 인식할 때 다른 지체들 안의 주님의 인도를 알 수 있습니다...
    Date2006.09.26 ByEugene Reply0 Views1026
    Read More
  5. No Image

    때로는 우리가 자라고 기능을 발휘하는데 도움이 되는 배경, 상황, 틀이 있을 수 있습니다. 우리는 때로 어떤 위치에 있기 때문에 자람의 동기를 갖게 되며 기능 발휘의 역할을 담당하게 됩니다. 그러나 어느 시점에서는 그 틀이 그리스도 자신을 그대로 사는...
    Date2006.05.26 ByEugene Reply0 Views1655
    Read More
  6. 요셉의 꿈..

    요셉은 꿈의 사람이었습니다. 그가 어렸을 때에 하나님은 그에게 한 꿈을 주었는데 그것은 그의 가족, 형제들이 생명으로 가득한 단이요, 빛으로 가득한 별들이라는 것이었습니다. 이것은 그의 이상이었고 그의 꿈이었습니다. 때로 우리도 교회 생활 초기에 ...
    Date2006.04.23 ByEugene Reply0 Views1524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0 61 62 63 64 65 66 67 68 69 Next
/ 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