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604 추천 수 0 댓글 6

 

찬양노트 작곡방에 이렇게 글을 올릴 수 있게 되어서 너무나 기쁩니다.

 

처음엔 악보 없이 멜로디만으로 찬송을 부르시던 어머니의 곡들을

악보로 만들어 드리고 싶은 마음에 무작정 악보 작업을 시작했었습니다.

 

그런데 피아노 연주도 할 줄 모르고, 악보에 대한 지식이 거의 없는 사람들끼리

곡을 악보의 형태로 다듬고 만들어 내는 것이 그렇게 어려운 일인줄 전혀 생각도 못했습니다.

 

6개월동안 주변 분들에게 조금씩 도움을 받아가며,

독학으로 말도 안되는 악보에서부터 이렇게 연주될 수 있는 악보가 되었습니다.

악보 작업을 하면서 찬송 작곡하시는 형제, 자매님들의 수고를 조금이나마 이해할 수 있게 된 것 같습니다.

 

곡을 올리기까지 인도해주신 주님께 정말 감사드립니다.

 

저희가 올리는 곡은 주님을 사랑하는 중고등부와 청년들을 위해 만든 곡입니다.

부족함이 있더라도 형제, 자매님들께 누림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서울교회 정단별 자매님의 도움을 받아 피아노 연주곡으로 올리게 됐습니다.

단별자매님께서 수험생 기간에도 불구하고 많은 도움을 주셨습니다.

번거로웠을 작업에 흔쾌히 도움을 주시고,

연주 할 수 있는 악보가 되도록 끝까지 동역해주신 단별자매님, 사랑하고 감사합니다!^^

 

 

 

001.pdf    (←악보 출력하실 땐 이 파일을 눌러서 다운받아 해주세요^^ 글씨가 더 선명합니다.
누르시면 화면에서도 큰 악보로 보실 수 있습니다.)
 
0001.png

 

 작사, 작곡: 손미옥, 한수은

피아노 연주: 정단별

 

 

 

 

  • profile
    청지기 2012.01.11 19:42

    달콤한 찬양을 누립니다. 곡도 좋고 가사도 누림이 가득하네요. ^^

  • profile
    청지기 2012.01.11 19:42

    피아노 연주곡으로 올려 주시니 더 좋은 것 같습니다. ^^

  • profile
    석류 2012.01.13 14:15

    조금 걱정을 했었는데, 피아노곡이 더 좋다고 해주셔서 안심이 되네요^^ 감사합니다.

  • profile
    May 2012.01.11 20:00

    배워서 녹음 해보고 싶네요.^^

  • profile
    석류 2012.01.13 14:17

    메이 자매님의 맑고 예쁜 목소리로 녹음해서 올려주시면 좋을 것 같아요!^^

  • profile
    Eugene 2012.01.13 16:42

    오늘 메이 자매와 이 곡을 녹음해 봤는데

    올리는 것은 좀 더 연습을 한 다음에 올려야 할 것 같아요.

    녹음 과정에 찬양을 많이 누립니다. ^^

?

작곡방

자작 찬송을 올려 주세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의 작곡방입니다. 4 청지기 2006.03.13 9860
266 아무 것도 염려하지 말고 1 Eugene 2006.07.30 1571
265 하나님이 사람되신 것은2 Eugene 2006.11.24 1569
264 부활 안에 계신 그리스도는 May 2012.03.22 1568
263 주님이 우리의 마음 안에 거하사 김형신 2007.01.28 1568
262 교회는 그의 몸이니 Eugene 2006.08.27 1559
261 거친바다 3 갈렙 2018.12.17 1556
260 우리 안에 오신 그 영 1 May 2007.12.02 1556
259 우리가 보고 들은 것을 Eugene 2008.01.18 1553
258 하나님의 갈망과 목표는 May 2012.01.13 1549
257 주님의 사랑에 발이 묶여 2 Eugene 2006.08.01 1544
256 그리스도를 체험함 2 청지기 2012.06.19 1543
255 하나님의 유일한 목적은 Eugene 2007.01.06 1540
254 주님 사랑해요 청지기 2013.07.19 1522
253 주님 안에 1 May 2012.01.05 1518
252 하나님의 영으로 Eugene 2006.09.12 1518
251 하나님의 뜻과 길 1 꼬마돌멩이 2016.02.22 1514
250 청년의 특권 Eugene 2007.10.29 1507
249 영원한 새 예루살렘으로 May 2012.01.04 1506
248 주님을 사랑하는 것은 2 Eugene 2006.11.20 1502
247 Rock Lord Jesus, You were struck by Moses 청지기 2013.09.12 1500
246 가로수 길이 끝날 때 4 Eugene 2006.11.08 1500
245 성소 안에 들어갈 때에 May 2012.03.04 1499
244 주여 나의 온 마음 얻으시고 Eugene 2012.03.07 1498
243 교회 생활 2 Eugene 2006.08.20 1496
242 사랑하는 이여 1 청지기 2013.06.29 1495
241 아침에 창문을 열면 3 Eugene 2008.10.19 149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5 6 7 8 9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