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한서신 결정연구 후

by May posted Oct 06, 2007 Views 1633 Likes 0 Replies 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작사:morningstar / 작곡:May*




  • profile
    May 2007.10.06 06:36
    자매님..
    2절 가사 뒷부분을 운율에 맞추느라 저희 형제님이 좀 추가를 했는데 내용과 맞는지 모르겠습니다.^^
  • profile
    bercy 2007.10.06 10:38
    연수 어멈~~
    가사를 다 버려놓는 것은 아닌지~
    데뷔와 함께 은퇴? ㅋㅋㅋ
    가사가 너무 누림이 커서 외울지경이야..
    곡에 맞춰서 누릴께~~
  • profile
    May 2007.10.06 11:41
    ^^하하하...
    이를 어쩌나..곡 때문에 가사가 누림이 덜하다면 내려야 할텐데...
    어허..이것참^^;;정말 누림이 덜 하다면 말해주시오..
  • profile
    morningstar 2007.10.06 22:04
    좋은 거 같아요...^^
    ..
    메일자매 잘 지내고 있는지..
    친정엄마와 먼 곳에 있는 시집간 딸이 이렇게 만나는 모습 너무 보기 좋네요..
    저희도 언젠가는 이렇게...??^^

  • profile
    May 2007.10.08 02:39
    ^^좋은 것 같다고 하시니 한숨돌리고..휴~
    은영이가 조금 있으면 정말 시집갈 나이??^^
    현석이가 수능이 얼마 안남아 내심 스트레스를 받을 수도 있겠어요..자매님도 함께 그 짐을 짊어지고 계실수도...
    에잇~얼른 수능 시험날이 지나버렸으면 좋겠어요^^
    주님이 현석이와 자매님 안에서 평강과 안식을 주시기를...
    영,혼,몸을 강건케 하시기를....
    아...참!메이 자매는 매일매일 형제님과 두 아이와 행복한 전쟁(?)을 하며 자알 지내고 있습니다.^^건강하게..
  • profile
    morningstar 2007.10.08 11:26
    7 . 이 어 떠 한 완 성 인 가 습 관 적 으 로 또 자 동 적 으로
    신 - 성 한 의 를 실 행 함 으로 주 님 형 상 표 현 하 네


    7절을 보충해 보았습니다.

    이번 해는 내가 마치 수능을 보는 느낌입니다.
    혹 더 등급을 올릴 수 있을까 마지막 박차를 가하고 있죠.......
  • profile
    morningstar 2007.10.08 11:28
    우리 현석이가 오늘 아침 밥 먹다가 쌩뚱맞게 공부하는 거 보다 애 키우는 게 더 힘든거 같아~~~%$#@
    ........나의 맞장구...........
    헉 그걸 벌 써 알다닝;;;;;;;;;;;;;;;
  • profile
    Eugene 2007.10.08 15:27
    7절을 추가해서 올렸습니다. ^^
  • profile
    May 2007.10.10 10:18
    아니!현석이가 벌써 그 사실을 안다니...^^
    7절을 더 해 부르니 누림이 더 한 것 같네요..
    과정에서 완성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