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76 추천 수 0 댓글 1

 

shipovnik-rozovyi-lepestki-kapli-butony-listia-makro.jpg

 

 

한 마디로 말할 수 없어

깊은 느낌이 되었습니다

 

영을 사용한다는 것은

얼마나 깊은 문제인지

 

얼마나 많은 혼의

파냄이 필요하고

 

깊은 수술과

심지어 파쇄가 필요한지

 

빛 안에 드러냄이 많을 수록

자신을 보게 되며

자신을 신뢰하지 않고

거만하지 않으며

 

혼의 장점 조차도

그 불결함을 알게 되고

그러한 혼을 통해

깨끗하고 순수한

영의 흐름이 흘러간다는 것을

 

영을 사용하는 것을

피상적으로만 알고 있는 많은 사람들

얼마나 많은 빛비춤이

수술하듯이

우리를 통과해야 하는지

 

그리고 그렇게 순수하고

심지어 파쇄된 혼을 통해

그분은 흐르기를 원하신다는 것을

 

 

  • ?
    새벽별 2019.10.25 22:57
    끝내는 주님이 다파내실겁니다. 주님의 손길만 우리의 구원입니다.
?

누림방

달콤한 누림을 함께 나눠요. ^^

  1. notice

    찬양노트의 누림방입니다.

    안녕하세요, 이곳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 이곳은 찬양노트의 누림방으로 집회 및 일상 생활 가운데 주님을 누린 것을 함께 교통할 수 있는 공간입니다. 가끔 이곳에 올려진 글이 지체들에 ...
    Date2006.03.21 By청지기 Reply4 Views5392
    read more
  2. 사역과 하나가 된 육체는..

    사역과 하나가 된 육체를 보았네 육체가 사역의 옷을 입고 있어 누구도 그 이면의 육체를 보는 것이 쉽지 않네 우리의 존재가 처리된다면 자연히 사역이 있게 되건만 어떤 이들은 자신의 존재를...
    Date2020.06.03 ByEugene Reply0 Views61
    Read More
  3. 알아도 모르는 사람처럼..

    알아도 모르는 사람처럼 눈을 감았습니다 보아도 믿지 않는 사람처럼 여전히 사랑합니다 그러나 주님의 움직이심은 마치 사라진 것처럼 우리 가운데는 깊은 메마름만이 있습니다 메마름이 깊어...
    Date2020.05.12 ByEugene Reply0 Views59
    Read More
  4. 생명을 주고 받는..

    교통은 일방적인 주장이나 명령이 아닌 생명을 주고 받는 것 나의 말함 안에 생명이 있고 그의 말함 안에 그 영이 있어 생명을 흘려 보내고 또 생명을 받으며 그 생명과 무관한 견해들을 서로가...
    Date2020.02.02 ByEugene Reply0 Views93
    Read More
  5. 한 마디로 말할 수 없어..

    한 마디로 말할 수 없어 깊은 느낌이 되었습니다 영을 사용한다는 것은 얼마나 깊은 문제인지 얼마나 많은 혼의 파냄이 필요하고 깊은 수술과 심지어 파쇄가 필요한지 빛 안에 드러냄이 많을 수...
    Date2019.09.11 ByEugene Reply1 Views276
    Read More
  6. 길은 하나뿐입니다.

    길은 하나뿐입니다. 교통은 그 길을 찾기 위한 과정입니다. 만일 그 길을 찾지 못한다면 우리의 교통은 시간을 낭비하게 할 것입니다. 큰 일에서든 작은 일에서든 길은 하나뿐입니다. 사람들은 ...
    Date2019.06.20 ByEugene Reply0 Views297
    Read More
  7. 영이 있는 지점에 이른다면..

    드러내고 싶지 않아 말이 없는 사람이 되었고 요구하고 싶지 않아 말이 없는 사람이 되었습니다. 그러나 어느 시점에 무언가를 교통한다면 드러내되 드러내는 것이 아니며 요구하되 요구하는 것...
    Date2018.06.23 ByEugene Reply0 Views452
    Read More
  8. 우리가 가는 길은..

    조금 넓어졌다 싶으면 다시 좁아지고 무언가 성취한 듯 하여 기념비라도 세울려고 하면 다시 골짜기가 나타나는 우리가 가는 길은 더 이상 갈 수 없을 때 주님은 가장 가까와지고 그분과 함께 ...
    Date2018.06.17 ByEugene Reply1 Views477
    Read More
  9. 당신이 인정하시는 일은..

    종교와의 전쟁 생명은 모든 것을 깨뜨릴 것입니다 사람의 가장 좋은 명분도 그분을 대적하는 일이 될 수 있고 표면적으로는 건축을 위하지만 본질적으로는 건축을 깨뜨리는 일이 될 수 있으니 ...
    Date2018.04.29 ByEugene Reply2 Views430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9 Next
/ 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