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8.10 13:15

나의 주

조회 수 1999 추천 수 0 댓글 1

 

안녕하세요?

 

저는 지금은 작곡과는 전혀 상관없는 삶을 살고 있습니다만....

 

요즈음 여러가지로 힘든 일들이 좀 생기면서.... 어제 갑자기... 예전에 만들었던 곡이 생각나더군요.

 

시험준비와 대학원공부를 하다가... 2004년 초.. 나이 서른의 늦은 나이로 입대했을 때에... 훈련소에서 좀 힘들었어요. 뭐 남자라면 당연히 경험하는 일들이었지만, 당시의 여러가지 제 사정이 겹치면서 정신적으로, 또 육체적으로 무척 힘들었지요...

 

그렇게 군생활을 시작하면서...

문득문득 나를 이끄시는 하나님의 손길을 느끼면서....

 

고등학교 때부터 작곡을 해 보긴 했었지만..복음성가로는 처음 만들었던 노래입니다.

 

조그마한 메모지에 계속 고쳐써가면서...행군할 때에나 경계를 설 때 등... 혼자 있을 때에 조그마하게...계속 불렀습니다.

 

다시 한 번 당시의....

하나님께서 나를 이끌어주시는 것에 대한 감사함을 체험하길 바라면서, 어제 컴퓨터를 뒤져서... 찾아 들었습니다.

 

듣다 보니...

부족한 곡이지만, 혹시라도 이 노래로 은혜를 받으시는 분이 계신다면 그 또한 감사할 일이라는 생각에... 공개하려 합니다.

 

첨부파일은 제 목소리입니다.

교회에서 반주자의 반주에 맞추어 한 번 불렀던 것을 녹음한 것입니다만...

잘 부르는 노래는 아니니 이해해 주시길 바랍니다(아, 그리고 녹음볼륨이 좀 큰 것 같습니다. 감안해 주시기를....)

 

악보와 곡을 함께 첨부합니다.

 

p.s. 제가 운영자님처럼 전문가도 아니고, 그저 이 곡을 통해 한 분이라도 하나님의 은혜를 느끼시는 분이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올리는 것이니, 저는 이 곡에 대해서는 전적으로 카피레프트(저작권포기)를 추구합니다. 따라서 카피레프트가 유지되기만 한다면 어떻게 사용하셔도 아무 상관없습니다.

 

 

나의주1면.jpg

 

나의주2면.jpg

 

 

 

 

  • profile
    Eugene 2011.08.10 13:49
    은혜로운 찬양 잘 들었습니다.
    작곡을 잘하시네요. ^^
    이 곡을 통해 많은 분들이
    하나님의 은혜를 함께 나누게 되기를 원합니다. ^^
?

작곡방

자작 찬송을 올려 주세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의 작곡방입니다. 4 청지기 2006.03.13 6465
241 오! 나의 주님 3 청지기 2011.08.31 2678
240 오 그리스도만이 3 May 2011.08.29 2083
239 찬양과 영광과 1 May 2011.08.25 2052
238 주님은 어린 아이들과 May 2011.08.23 1887
237 주 예수 사랑해 5 May 2011.08.19 2179
» 나의 주 1 싸비니 2011.08.10 1999
235 내가 여호와께 Eugene 2011.08.01 3179
234 여호와 하나님이 Eugene 2011.07.29 2010
233 생명의 사람들 May 2011.06.22 1974
232 그 잔치에는 May 2011.06.16 1712
231 하나님의 짝사랑 May 2011.06.14 2211
230 축복의 통로 1 May 2011.06.02 1950
229 주 예수 뵌 적 없지만 (대구교회청년대학부자작곡-4th) 14 JimmyCho 2011.06.01 3853
228 주님을 사랑한다면 1 May 2011.05.27 2029
227 주님이 제게 하신 그 말씀 1 May 2011.05.22 2058
226 주님은 내 안에 오셔서 1 May 2011.05.16 2208
225 비밀한 사람들 Marysoo 2011.05.10 2277
224 자신을 모르고 May 2011.04.06 3040
223 우리가 아니면 3 lovesky 2011.01.11 3810
222 나는 알고 있어요 1 Eugene 2011.01.10 4166
221 실패할 수 있어요 2 Eugene 2011.01.08 3786
220 더 좋은 것 구하리 Eugene 2010.11.24 3404
219 세상을 보배로 여겼지만 May 2010.11.16 3843
218 당신은 아시나요 1 May 2010.11.06 3598
217 기도하는 시간 May 2010.10.27 3494
216 주여 나를 태워주소서 2 청지기 2010.10.26 370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