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 22:10

천국의 복을 위해

조회 수 85 추천 수 0 댓글 3

1절: 마태복음 3장, 11장

갈릴리 요단 강가 침례 요한 예수님 만나

그를 천거했네 사역의 시작을 위해

그러나 그는 감옥에 갇혔네

 

(요한의 마음)

"주님, 언제나 오시렵니까. 날 구하러 와 주세요.

당신을 침례 주고 소개했던, 난 침례자 요한입니다."

(예수님의 마음)

"나는 가지 않을 것이다, 갇힌 네가 죽을 때까지.

내가 정한 너의 길 순교자의 삶, 그 길을 걸으라."

 

후렴: 히브리서 11~12장, 마태복음 12장

악하고 음란한 이 세대, 눈에 보이는 표적 구하나

구름과 같은 증인들 인내로 경주를 모두 마쳤네

"나로 인해 실족하잖는 사람은 복이 있을 것이라"

이 시대에 속한 것 아니요, 천국에 속한 복

 

2절: 요한복음 11장

베다니 한 무덤 속, 썩기 시작한 시체 하나

예수님 외쳤네 "나사로, 어서 나오라!"

며칠 전 그는 병들어 있었네

 

(나사로의 마음)

"주님, 언제나 오시렵니까. 날 고치러 와 주세요.

당신이 사랑하는 삼남매 중, 난 오빠 나사로입니다."

(예수님의 마음)

"나는 가지 않을 것이다, 병든 네가 죽을 때까지.

내가 정한 너의 길 부활의 간증, 그 길을 걸으라."

 

작사/작곡: 꼬마돌멩이

 

---------------------------------------------------------------

 

세상의 영광이 영원하지 않음을 그 어느 때보다 느끼는 요즘이네요^^

보이지 않는 가치를 믿음으로 추구하는 자들이 되기 원합니다.

아래는 성도들이 녹음한 버전입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IzMwEknA4Nk

 

  • profile
    May 2020.06.03 09:51
    오랜만에..찬송 들으며 눈물을 흘리는 것 같아요..ㅠㅠ
    아멘..형제님 찐팬인데^^;;감사합니다~
  • profile
    청지기 2020.06.03 22:14
    아멘 형제님의 기능을 누립니다. UCC 방에도 찬송을 올려 보았습니다. ^^
  • ?
    꼬마돌멩이 2020.06.04 16:02
    아멘 형제자매님 감사합니다^^
?

작곡방

자작 찬송을 올려 주세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의 작곡방입니다. 12 청지기 2006.03.13 9981
429 감사 2 화이통 2020.06.30 33
428 예수의 증거 청지기 2020.06.15 49
427 은혜로다 3 화이통 2020.06.13 39
426 나 이제 돌아가리 1 화이통 2020.06.10 65
» 천국의 복을 위해 3 꼬마돌멩이 2020.06.02 85
424 내가 반드시 너와 함께 하리라 화이통 2020.04.25 105
423 내길을 인도하는자 누군가 1 화이통 2020.04.16 89
422 거친바다 3 갈렙 2018.12.17 1626
421 예수님의 인성이 필요해 4 May 2018.03.21 1288
420 아침까지 밤새도록 May 2018.03.08 938
419 헌신된 이기는 이들의 노래-할렐루야 4 청지기 2018.03.08 1261
418 상전을 사랑해 (I love my master) 1 배추 2018.02.23 1352
417 나 이제 7 갈렙 2017.07.14 1242
416 날 돌이킬 때 8 꼬마돌멩이 2017.06.25 1005
415 여호수아 1:8-9 4 갈렙 2017.06.19 1294
414 궁극적인 책임 3 Eugene 2017.05.30 965
413 사람들은 알지 못하네 May 2017.02.15 961
412 부활의 하나님을 체험함 청지기 2016.11.04 1278
411 하나님의 목적 위해 1 갈렙 2016.10.26 1154
410 한없이 수고하나 3 May 2016.10.05 1124
409 이 길 위에서 경배하리 May 2016.08.14 1002
408 주님의 품 2 Eugene 2016.07.24 1165
407 존귀한 자는 6 갈렙 2016.05.15 1932
406 모든 이름들 위에 뛰어나시고 May 2016.05.13 894
405 주님을 섬기기 위한 봉사 May 2016.05.08 880
404 시간이 지나면 May 2016.04.22 861
403 그리스도의 몸의 건축 1 꼬마돌멩이 2016.04.18 1065
402 외로운 길에 주 내 동반자 May 2016.04.01 80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 Next
/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