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25 08:45

날 돌이킬 때

조회 수 51 추천 수 0 댓글 8

*작사:꼬마돌멩이 / 작곡:꼬마돌멩이*




대학생 시절 형제실에 살면서..

좁은 마음과 시야로 단체 생활을 하다보니 섣부르게 많은 판단들을 했었는데요. 

 

한동안 생각 속에서 괴로워하다가 

주님께서 몇 구절의 말씀들을 순수하게 받아들일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영 안에서 자유를 얻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그 시절을 되돌아보면서 누렸던 말씀들을 곡으로 만들어보았습니다^^

 

1절: 요한일서 2:9-12 

2절: 마태복음 7:3-5

3절: 요한복음 13장

  • profile
    청지기 2017.06.25 22:07
    아멘 형제님 곧 악보와 미디를 만들어서 올려 보겠습니다. ^^
  • profile
    청지기 2017.06.26 20:39
    악보와 미디를 만들어서 올려 보았습니다. 혹시 수정이 필요한 부분이 있으시면 ^^
  • ?
    꼬마돌멩이 2017.06.27 02:02
    제가 코드를 실수 했네요ㅠ B7 -> Bb7 으로 바꿔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 profile
    청지기 2017.06.27 05:31
    아멘 형제님 수정되었습니다. ^^
  • ?
    꼬마돌멩이 2017.06.27 07:25
    감사합니다! 마지막 마디에 -미워할 수 "없"다네- 에서 "없" 위에 F코드가 붙으면 좋겠습니다 :)
  • profile
    청지기 2017.06.27 12:35
    아멘 형제님 수정되었습니다(이런 실수를 ^^;)
  • ?
    꼬마돌멩이 2017.06.28 08:46
    감사합니다!
  • profile
    청지기 2017.06.28 17:56
    아멘 ^^
?

작곡방

자작 찬송을 올려 주세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찬양노트의 작곡방입니다. 4 청지기 2006.03.13 6440
417 나 이제 7 갈렙 2017.07.14 86
» 날 돌이킬 때 8 꼬마돌멩이 2017.06.25 51
415 여호수아 1:8-9 4 갈렙 2017.06.19 69
414 궁극적인 책임 3 Eugene 2017.05.30 46
413 사람들은 알지 못하네 May 2017.02.15 53
412 부활의 하나님을 체험함 청지기 2016.11.04 93
411 하나님의 목적 위해 1 갈렙 2016.10.26 82
410 한없이 수고하나 3 May 2016.10.05 66
409 이 길 위에서 경배하리 May 2016.08.14 53
408 주님의 품 2 Eugene 2016.07.24 93
407 존귀한 자는 6 갈렙 2016.05.15 222
406 모든 이름들 위에 뛰어나시고 May 2016.05.13 66
405 주님을 섬기기 위한 봉사 May 2016.05.08 64
404 시간이 지나면 May 2016.04.22 54
403 그리스도의 몸의 건축 1 꼬마돌멩이 2016.04.18 199
402 외로운 길에 주 내 동반자 May 2016.04.01 53
401 꿀같이 달콤한 주님 5 청지기 2016.03.31 167
400 휘장 안으로 3 Marysoo 2016.03.28 103
399 모두들 평안할 때 May 2016.03.26 41
398 주님 언제 오시렵니까 2 청지기 2016.03.19 172
397 하나님의 뜻과 길 1 꼬마돌멩이 2016.02.22 468
396 막달라 마리아를 떠올려 보며(new tune) 4 Eugene 2016.02.02 113
395 나는 야심도 큰 뜻도 없으며 5 May 2016.01.31 138
394 그대는 8 청지기 2016.01.30 127
393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7 찬성 2016.01.16 198
392 이유 Eugene 2015.12.30 8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17